우아하게

우아하게
  1. 우아하게 노래 듣기

정말 오랜 기다림 끝에...


디지털 음원 판매처


멜론  네이버  벅스  올레뮤직  Mnet  소리바다  다음

-----------------------

정말 오랜 기다림이었다. 밴드를 결성한 2005년부터 따지면 9년이고 EP 《슬픈 노래》를 발매한 2009년부터 생각해도 4년이 걸렸다. 물론 충분히 그럴만한 이유는 있었다. 밴드의 중심인 이자람(보컬, 어쿠스틱 기타)는 ‘사천가’와 ‘억척가’로 이어지는 일련의 작업을 통해 판소리 아티스트로서 확고하게 자신의 위치를 다졌고, 향하(퍼커션)와 곰군(드럼)은 악사로서 그녀의 행보를 뒷받침했다. 더불어 병성(베이스)은 새로운 분야에서 자신만의 도전을 시작했고, 민기(기타)는 한국에서 가장 바쁜 밴드인 ‘장기하와 얼굴들’의 일원으로 불꽃 같은 활동을 이어가고 있었다. 

중요한 것은 이처럼 각자의 활동이 이어지는 가운데서도 ‘아마도이자람밴드’의 끈을 결코 놓치지 않았다는 점이다. 그만큼 이 밴드의 ‘다섯’이 함께 한다는 의미가 그들에게는 큰 것이었고 때문에 바쁜 와중에도 틈틈이 곡을 만들고 다듬어 편곡하고 녹음하면서 서서히 앨범을 만들어왔다.  그렇게 몇 년 간을 이어왔던 작업에 급격히 박차를 가한 것은 2012년 말. 장영규 프로듀서의 인도 아래 밴드에 집중력을 발휘한 끝에 끝끝내 여기에 이를 수 있었다. 드디어 아마도이자람밴드의 첫 번째 정규 앨범이 완성되었다. 9년만에 1집을 내는 밴드의 자조적이면서도 나름 결연한 심정을 담아, 1집의 제목은 《데뷰》. 

디지털 싱글 [우아하게]는 본 앨범에 앞서 청자들의 기다림을 조금이라도 먼저 달래고자 10곡의 수록곡 중에서 먼저 공개하기로 선택된 노래다. 떠나간 연인에게 소심하게 투정하듯 심술부리는 ‘귀여운’ 노랫말을 ‘조근조근한’ 목소리로 귓가에 대고 나지막하게 읊조리는 이 노래는 1집 전체를 관통하는 정서의 한 축을 대표하는 한편 가능한 단출한 편곡을 통해 이자람의 목소리가 품고 있는 뉘앙스를 섬세하게 느낄 수 있게 만들어낸 1집 사운드의 방향을 예감할 수 있는 노래다. 이 노래가 선사하는 느낌은 아마 무대에서 좌중을 휘어잡는 그녀의 모습에만 익숙한 이에게는 이외의 발견일 것이고, ‘비가 축축’이나 ‘4월 24일’ 등 아마도이자람밴드의 전작을 기억하는 이라면 학수고대해왔던 바로 그것일 것이다.

이전 몇 년 간 ‘이번엔 나온다’ ‘곧 발매된다’ 수없이 공수표를 날려왔던 양치기 소년 소녀의 행각은 이제 정말로 그만이다. 싱글 발매에 이어 4월 9일에는 본 앨범 발매, 그리고 곧이어 1집 발매 기념 단독 콘서트가 4월 13~14일 양일로 예정되어 있다. 한 방울씩 공들여 내린 커피 같은 싱글 《우아하게》로 입맛을 다시고 나면 오랜 시간 끓여낸 곰국 같은 1집 《데뷰》가 기다리는 만찬 코스다. 드디어 아마도이자람밴드의 1집을 맛 볼 시간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