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나방 스타 쏘세지 클럽 앨범 발매 기념 콘써트 '신파극장'

붕가붕가레코드
불나방 스타 쏘세지 클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불나방 스타 쏘세지 클럽은 나약한 사나이들의 식어버린 청춘과 그로 인한 궁상에 치를 떨던 아티스트 조까를로스(노래, 기타)를 구심점으로 그의 의지에 동의하는 여러 음악인이 모여 있는 정열의 느와르 마초 밴드이다. 2005년 만들어져 여러 번 멤버의 순환을 겪은 끝에 현재는 조까를로스를 비롯 유미(타악기, 드럼), 후르츠김(멜로디언, 건반), 까르푸황(베이스), 김간지(타악기, 드럼, 랩)의 멤버로 구성되어 있다.
 
야매 라틴 혹은 얼터너티브 라틴 음악을 근간으로 하는 그들의 음악은 현재는 “더 이상 라틴 음악이 아닌 것 같다”는 조까를로스의 선언에 의해 변화의 시기에 놓여 있지만, 인생을 관통하는 기승전결 확실한 이야기에 광폭하게 강렬하면서 동시에 처연할 정도로 구슬픈 모순적인 정서는 혼자 사는 여성 자취생을 중심으로 하는 관객층에 어필, 독립음악계에서는 상당한 지지를 얻고 있다.
 
이러한 지지에 힘입어 케이블채널 Mnet의 『마담 B의 살롱』 이나 MBC TV의 『Slow Talk 악어』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하여 전파도 탔고 라디오나 신문에도 몇 번 나오긴 했으나 유명해지면 재미 없어진다고 생각하는 조까를로스 이하 멤버들의 고질적인 심드렁함 탓에 널려 알려지지는 못했다.
 
하지만 최근 들어 마초가 죽어서 콧수염을 남기는 것을 보고 자신도 뭔가를 남겨야 하겠다는 조까를로스의 의지에 의해 음반 작업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그 결과 2009년 1월에 발매한 독립음반제작사 붕가붕가레코드와 손을 잡고 기존에 녹음했던 음원을 모아 EP 《악어떼》를 발매했고, 한정 생산 1000장이 2개월만에 매진, 될 것 같다는 판단 아래 6월 첫 정규 음반 《고질적 신파》를 발매하기에 이르렀다.
 
* 불나방 스타 쏘세지 클럽 공식 커뮤니티 : sossage.cyworld.com


공연 <<신파 극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시 : 2009년 6월 21일 일요일 저녁 8시
장소 : 상상마당라이브홀
게스트 : 캐비넷 싱어롱즈
티켓 : 예매 25,000원 / 현매 30,000원
예매 : http://www.bgbg.co.kr
 
데뷔 4년 만에 첫 번째 정규 음반을 발매하는 불나방스타쏘세지클럽의 단독 공연이다. 불나방스타쏘세지클럽의 새 음반 《고질적 신파》에 수록된 노래들을 중심으로 그간 수없이 많은 여성 자취생들을 열광의 도가니로 몰아 넣었던 주옥 같은 레파토리가 선보인다. 음반 제목인 《고질적 신파》에 근거한 것으로 리더 조까를로스가 가슴 깊숙한 곳에 담아 둔 신파에 대한 애증이자 그들의 첫 정규 음반의 전체적인 기조를 나타내는 것인데, 그것을 극적인 형태로 변화시켜 만든 공연이  바로 《신파 극장》이다. 1막 ‘신파’가 신파로서 절절 끓는 기존의 불나방 스타 쏘세지 클럽의 모습을 대변하고 있다면, 2막 ‘극장’은 음반 작업을 거치며 풀밴드의 면모를 갖춘 그들의 새로운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극장’이라는 컨셉에 걸맞은 화려한 공간 구성을 위해 붕가붕가레코드 사상 초유의 제작비가 투입되었다. 물론 기존에 들여왔던 돈이 많질 않아 사상 초유라고 해도 얼마되지는 않는다.
 
* 스탠딩 공연이며 400명 한정입니다.
* 티켓교환은 18:00부터 시작합니다.
* 입장은 19시 40분부터 시작합니다.

예매 게시판 바로 가기